광고

농업용드론 벼재배 노동력 50%이상 절감

경기도농업기술원, 27일 농업용 드론활용 벼 재배기술 연시회 열려

박영규 기자 | 기사입력 2019/03/31 [22:39]

농업용드론 벼재배 노동력 50%이상 절감

경기도농업기술원, 27일 농업용 드론활용 벼 재배기술 연시회 열려

박영규 기자 | 입력 : 2019/03/31 [22:39]

경기도농업기술원은 27일 농업기술원에서 농업인과 관계공무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‘농업용 드론활용 벼 재배기술 연시회’를 가졌다.

 

▲ 드론활용 벼 재배기술 연시회 기념촬영 모습     ©경기도농업기술원

 

연시회는 노석원 농촌진흥청 박사의 농업용 드론활용 벼 담수산파 재배기술교육과 농업기술실용화재단 검정을 통과한 기종에 대한 농업인 상담 및 현장연시 순서로 진행했다.

 

벼 재배에서 농업용 드론을 활용하기 위해서는 담수산파 재배기술이 적용되며, 입모율 향상, 도복감소, 새 피해 방지를 위해 볍씨를 규산으로 코팅해야 한다. 입모 후 잡초관리, 시비 및 병해충 방제도 농업용 드론을 활용해 일반 재배법과 동일하게 실시하면 된다.

 

▲ 드론활용 벼 재배기술      ©경기도농업기술원

 

드론 활용은 육묘이앙 대비 비용 60%, 노동력은 50% 이상을 절감하는 효과가 있어 고령화률이 높아지고 있는 농촌 현실을 비추어 볼 때 필수적 요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추세다.

 

김현기 농업기술원 기술보급과장은 “농촌 노동력의 양적감소와 질적 저하로 벼 재배에서 노동력이 많이 소요되는 못자리 설치, 비료살포 및 병해충 방제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”며 “농업용 드론을 활용한 벼 재배기술 체계 확립을 위해 시군농업기술센터와 시범농가가 노력해 주길 바란다”고 말했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